바로가기 메뉴
메인메뉴 바로가기
본문 바로가기

갤러리

Gallery
게시물 내용
제목 곡수리 공소 성당 앞의 황금벌판 풍경(2019.09.28).
글쓴이 Msgr. Byon   / 등록일 : 2019-10-03    (조회 : 18)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

황금빛으로 가을이 무르익어가는 곡수리 공소 앞 벌판(2019.09.28.).

빌딩 숲속에서 성당 정문 앞부터 빌딩에 가로막히고 겹겹이 둘러쌓인 도시 성당들보다,

황금물결이 출렁이는 깊어가는 가을 풍경 속의 곡수리 공소 성당(송엽청청만산록인데, 편야추풍도일색이로다-Msgr. Byon).


시골 성당의 가을은 우리에게 정직하고, 겸손하고, 고마움에 넘치는 마음과 교육을 주고 있다.

어떻게 차를 세우지 않고, 발길을 멈추지 아니하랴,

황금물결을 굽어보며, 주님께 어찌 감사하지 않을 수 있으랴!

농자는 천하지대본야라! 2019.09.28

천주님께 감사를! 농민들에게 감사를! 가을을 감사 드리며,,,,! - Msgr. Byon


요새는 성당을 출입할적마다, 저절로 차가 멈추어 서고, 발걸음도 나도 모르게 서서, 정직하고 겸손하고 고마운 가을과 시골 농부들에게 감사를 드리지 않을 수 없다!
TOP